미국을 만든 50개 주 이야기

미국을 만든 50개 주 이야기

  • 자 :김동섭
  • 출판사 :미래의창
  • 출판년 :2021-02-03
  • 공급사 :(주)북큐브네트웍스 (2022-02-15)
  • 대출 0/1 예약 0 누적대출 1 추천 0
  • 지원단말기 :PC/스마트기기
  • 듣기기능(TTS)지원(모바일에서만 이용 가능)
  • 신고하기
  • 대출하기 미리보기 추천하기 찜하기
  • qr코드

오늘날 우리가 아는 미국은 어떻게 만들어졌을까?

미국 50개 주 이름으로 떠나는 흥미로운 역사 문화 기행!



★ 미국에서 백인이 가장 많은 주는 어디일까?

★ 최초의 식민지, 로아노크의 사람들은 어디로 사라졌을까?

★ 캘리포니아는 스페인 소설에 등장하는 섬 이름이었다

★ 멕시코는 어떻게 텍사스를 빼앗겼나?

★ 미네소타, 미주리, 미시간… 왜 미국엔 ‘미’로 시작하는 지명이 많을까?

★ 알래스카는 정말 쓸모없는 땅이었을까?

★ 미국은 왜 굳이 하와이까지 영토에 편입했을까?



이 책은 50개 주와 도시의 이름을 통해 미국 역사를 한눈에 펼쳐낸다. 지명 속에는 그 지방을 건설한 민족의 이야기와 역사가 녹아 있다. 종교의 자유를 찾아온 영국인, 캐나다에 정착한 프랑스인, 가장 먼저 식민지를 건설한 스페인인, 그리고 이 땅의 원래 주인이었던 원주민들까지. 과연 북미 대륙은 어떤 역사를 거쳐, 누구의 손에 들어갔을까? 이들이 어떻게 북미 대륙에 자신들만의 세계를 만들었는지는 그들이 남긴 이름을 보면 알 수 있다. 언어학자인 저자는 언어학, 인류학, 신화학을 넘나들며 다채로운 미국의 모습을 풀어낸다. 미국이 대서양에서 태평양까지 영토를 확장한 과정뿐만 아니라, 고향을 빼앗긴 원주민들의 애환과 각 주의 독특한 문화와 에피소드도 실려 있어 미국이라는 나라를 전방위로 이해할 수 있다. 50개 주 이야기를 여행하듯이 읽다보면, 어느새 미국의 역사가 머릿속에 통째로 들어와 있음을 발견하게 될 것이다.
지원단말기

PC : Window 7 OS 이상

스마트기기 : IOS 8.0 이상, Android 4.1 이상
  (play store 또는 app store를 통해 이용 가능)

전용단말기 : B-815, B-612만 지원 됩니다.
★찜 하기를 선택하면 ‘찜 한 도서’ 목록만 추려서 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