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서 그들은 디지털 리더가 되었다

그래서 그들은 디지털 리더가 되었다

IT 패러다임을 바꾼 디지털 리더 27인의 이야기



2007년 11월 미국컴퓨팅기술산업협회(CompTIA)에서 최근 3년 간 IT 분야에서 일하고 있는 473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했다. 그 결과 빌 게이츠, 스티브 잡스, 마이클 델이 지난 25년간 IT 분야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 1, 2, 3위를 나란히 차지했다.

IT 분야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로 뽑힌 마이클 델과 빌 게이츠가 2008년 3월과 5월에 각각 한국을 방문했다. 이들 IT 두 거장은 한국 기업가들과 만나 협력 관계를 강조했고, 빌 게이츠는 청와대를 방문해 이명박 대통령과 만나기도 했다. 이들의 방문은 국내 IT 대기업은 물론 중소기업까지 세간의 높은 관심을 받으며 이슈화되어 왔다.

이들의 방문이 국내외 IT 업계 전체를 주목시킨 이유는 무엇일까? IT 역사를 이끌어 온 디지털 리더는 과연 어떤 사람들일까? 디지털 리더의 생각과 삶은 보통 사람들과 어떻게 다를까? 나도 디지털 리더가 될 수 있을까? 평범한 우리들이 가질 수 있는 궁금증이다.

《그래서 그들은 디지털 리더가 되었다》는 비범한 디지털 리더들의 파란만장한 삶을 다룬 책이다. MS-DOS로 컴퓨터 시장을 석권한 마이크로소프트의 빌 게이츠,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넘나드는 막강한 영향력을 과시하는 구글의 래리 페이지와 세르게이 브린, 입양아로 자랐지만 애플을 세계적 기업으로 성장시킨 스티브 잡스, 리눅스로 단숨에 정상에 오른 리누스 토발즈, 트랜지스터를 발명해서 노벨상을 받은 윌리엄 쇼클리, 현대적 의미의 컴퓨터 창시자인 앨런 튜링, MS-DOS 이전의 최고 운영체제였던 CP/M을 개발한 게리 킬달 등 디지털 역사에서 영향력 있는 27명의 리더로서의 삶을 조명해 본 책이다.

이 책에서는 IT 업계 종사자 또는 지원자가 상식으로 알아야 할 디지털 리더 27인을 소개하고 그들의 드라마틱한 삶을 이야기한다. 마치 소설책을 읽듯이 책장을 넘기다 보면 어느새 디지털 역사의 과거와 현재의 흐름과 동향은 물론 미래를 예측할 수 있는 안목을 갖출 수 있게 될 것이다. 이 책은 평범한 사람을 똑똑한 IT 교양인으로 만들어주는 책으로, IT 업계 종사자와 취업 준비생이 꼭 읽어두어야 할 책이다.





디지털 리더가 이끈 IT의 역사를 한눈에 살필 수 있는 책



첨단 기술 동향에 관심이 많거나 얼리 어댑터(early adopter) 성향의 사람들조차 웹 2.0을 넘어서는 웹 3.0에 대한 뉴스를 접하거나 유비쿼터스와 웨어러블(wearable) 컴퓨터의 패션쇼 및 3D 인터렉티브 등에 관한 소식을 들으면 다소 어안이 벙벙해질 수밖에 없는 실정이다. 인터넷이 대중에게 보급된 게 10년 정도에 불과하다는 사실을 통해서 볼 때 우리는 컴퓨터와 디지털의 파급 효과가 얼마나 대단한 지 알 수 있다. 이렇게 역동적이면서도 혼란스러운 디지털 혁명 속에서 생존하기 위해서는 맥락과 기본에 집중하는 것이 중요하다. 컴퓨터와 디지털의 흐름에서 지혜로운 탐색과 새로운 아이디어를 끌어내는 제일 확실한 방법은 무엇일까? 바로 맥락과 기본에 집중하는 것이다. 즉, 컴퓨터와 디지털의 역사를 살펴보고 이해하는 것이 제일 빠르고 정확한 방법인 셈이다. 또한 그 중에서 제일 편리하고 일반적인 방법은 컴퓨터를 발명하고 디지털 혁명의 불을 지펴온 사람들의 맹렬하면서 무모하기까지 했던 활동과 활약상 그리고 성공과 실패의 스토리를 살펴보는 것이다. 디지털이라는 관점에서 컴퓨터를 볼 때 그리고 퍼스널 미디어와 유비쿼터스 환경에서 컴퓨터와 디지털 혁명을 바라볼 때 다소 복잡하게 벌어지고 있는 디지털 혁명의 맥락과 의미를 제대로 파악할 수 있는 힘을 얻게 된다. 그게 바로 디지털의 과거와 현재를 통찰하고 미래를 예견할 수 있는 무기가 아닐까.

이 책이 주는 메시지는 크게 두 가지로 나눠 볼 수 있다. 미시적 관점에서 볼 때 이 책은 디지털 리더들에게 배울 교훈을 주는 데 있고, 거시적인 관점에서는 디지털 리더가 이끌어온 IT의 과거, 현재, 미래의 역사 속에서 IT의 새로운 방향성과 트렌드를 읽어 낼 수 있는 역량을 심어주는 데 있다.





디지털 대한민국 젊은이들을 위한 IT 교양서



《그래서 그들은 디지털 리더가 되었다》 책에는 디지털 역사를 이끌어 온 각기 다른 27명의 디지털 리더들이 겪은 성공과 실패, 환희와 좌절의 드라마틱한 삶이 담겨 있다. 저자 이정일은 화려한 영웅전이기보다 소박한 역사서에 가깝게 썼다고 밝혔다. 그래서 디지털 리더라는 존재를 영웅이기 이전에 한 인간으로 보고, 그들이 겪었을 절망과 환희를 담담하게 전하고 있다. 그래서 그런지 디지털 리더의 삶이 좀 더 친근하게 느껴진다.

주목할 만한 것은 단순한 인물 중심의 나열이 아니라 통사적인 관점에서 디지털 리더들의 삶을 디지털 역사의 맥락과 흐름에 맞게 전개하고 있다는 것이다. 따라서 단편적이고 영웅주의적인 인물 소개가 아닌 인물과 인물 사이에 유기적이고 자연스러운 결합을 이끌어내어 한 권의 디지털 역사책을 만들었다는 데 의의가 있다.

‘한국의 빌게이츠’, ‘한국의 구글’을 꿈꾸는 수많은 대한민국 IT 업계 종사자와 지원자에게 이 책은 꼭 알아야 할 지식을 담은 IT 교양서이다. 이 책에 등장하는 디지털 리더를 모델 삼아 자신의 과거와 현재를 되돌아보고 미래의 자신에게 큰 꿈을 불어 넣는 계기를 만들어 줄 것이다. 따라서 이 책을 통해 디지털 역사의 과거, 현재 미래를 읽어낼 수 있는 통찰력을 키우는 것은 물론 디지털 리더의 삶을 통해 아이디어 또는 아이템을 얻는 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
지원단말기

PC : windows 계열의 active x를 지원하는 컴퓨터입니다.

전용단말기 : b-815, b-612만 지원 됩니다.

스마트기기 : Play store 또는 App store를 사용할 수 있는 모바일 기기 입니다.
★찜 하기를 선택하면 ‘찜 한 도서’ 목록만 추려서 볼 수 있습니다.